엄마랑 까페가기... 오늘은 엄마가 조금 바빠서 멋진 북까페나 풍경 좋은 곳은 못 가고 집근처 스타벅스에 갔어요. 인터넷이 된다는 이유가 가장 커서 엄마는 일하고 정언이는 독서노트를 쓰고 있네요. 인터넷은 되지만 커피값이 비싸서 정언이만 뭘 마셨는데...엄마 맛 보여주는 데도 어찌나 인색한지요..꼬내 욕심이 났었나 봐요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
'Cafe에서..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100429] 엄마랑 까페에서 2  (0) 2010.04.29
[100423] 엄마랑 까페에서  (0) 2010.04.23

WRITTEN BY
matia

트랙백  0 , 댓글  0개가 달렸습니다.
secret